Search your favorite song right now





5. 10.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10.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beat by Yusei 🙌 V1) 제 위치는 합정역 7번 출구 도보 4분 정도 거리 지하방 대각선 방향에는 메세나 폴리스 what 거기 사는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신호를 기다리며 바라보면 괜시리 허무한 느낌이 들고 여러 감정이 오가요 그대들의 돈은 노력인가요 집안인가요 그걸 떠나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엄마 아들은 자퇴생인데 옆방에 서울대 누나는 나를 보면 어떤 기분이신가요 동생이 못나 보이고 아들이 못나 보이고 어디서 얘기 꺼내기도 쪽팔리신가요 자퇴하지 않고 견딘 친구가 전교 몇 등을 했단 얘기들은 엄만 어떤 기분이신가요 애매한 표정으로 제게 그 얘기를 했던 엄마는 그때 속으로 무슨 생각을 하셨나요 난 행복한대도 말이야 혼자 자주 울어 팔을 그어가며 분노를 삭히는 것도 말이야 이제 더 이상 내 팔을 보고 아무 질문도 하지 않는 친구들에게 너무도 고마워 hook)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제 노래를 듣고 있는 당신들의 오늘 하루는 어땠고 지금은 또 어떤 기분이신가요 V2) 끼니 한번 때울 때 6천원이 넘어가는 게 겁이 날 때 제가 너무 싫어져요 아무렇지 않게 먹고 싶은 것만 삼시 세끼 먹는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초밥집 알바 할 때 한 조각에 만원짜리를 당연하단 듯 한 그댄 어떤 기분이신가요 저 같은 알바생을 볼 때 불쌍하신가요 아니면 그대도 이런 때가 있긴 하셨나요 내 sns 열등감을 창출해주시는 잘 나가는 래퍼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랩 좆도 못하면서 게토 흉내 내며 빨아주는 막귀들덕에 취해서 행복하신가요 어차피 제 목소리 닿지도 않는 곳에 있는 분들은 제 외침이 비웃음거리 정도뿐인가요 hook)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그대들은 어떤 기분이신가요 제 노래를 듣고 있는 당신들의 오늘 하루는 어땠고 지금은 또 어떤 기분이신가요

nothing at of , which is


6. SINKING DOWN WITH U (BONUS TRACK)

SINKING DOWN WITH U (BONUS TRACK)

i have to make a reason about night with a fears cauze i dont wanna make a scar at arm or looking tears i don’t know why I’m acting like this
so nervous like that shit but you told me. ‘ i can be a reason if you want ‘ Im sinking down with you 난 비겁하지 맞아 혼자 있기가 싫어 널 여기로 데려왔으니까 넌 나로 인해 웃기보다는 침울해지곤 하니까 넌 괜찮다고는 하지만 이건 아무리봐도 널 상처입히는 일이야 이런 나를 용서해줘 라고 말하면 내가 또 이기적인 놈이 되는 거지 뭐 친구야 니 말이 맞아 난 부적응자야 조울증은 고칠 생각도 안 해 난 약 값도 없지 컵라면 먹고사는 내가 뭔 병원 넌 또 왜 그래 뭔 일이야 넬 노래 틀고 아무 말도 없이 마시자고 좋네 혼자보단 둘이 우울한게 좋네 그래 난 또 다시 sinking down with you

nothing at of , which is


7. 8. 마른논에 물 대기

8. 마른논에 물 대기

어떻게 멀쩡하겠니 나보다 고생 덜한 새끼들이 전부 머리 위 그래 운… 그게 내 문제니? 세례명을 달고 신을 등진 내 잘못이니? 아마도 내가 작년 이맘때쯤에 알바 아니면 정신과 다니지 않고 존나 신경 써서 준비한 영상을 보냈었다면 말이 달라졌을까 어찌 보면 다행인데 난 또 엄마 앞에 무너져 조금 부러웠어 피시방 나와서 또 당구장으로 향하는 친구들의 발걸음이 그 정도 여유가 안되는 집 거지라 놀림받아도 웃어넘겼고 명품 걸친 너가 조금 부러울때도 있었지 난 ㅋㅋ 지금도 당구가 너무 싫네 이윤 모르고 고마워 날 1년 내내 시급에 목 걸게 해줘서 엄마 아빠 좀만 더 힘들자 절대로 웃지 말고 내가 벌고 나서야 넷이서 같이 웃는 건 HOOK 아빠도 자해했었어 엄마도 자살시도를 했어 난 둘의 어릴 적을 뭉쳐서 검은색을 넣고 붉은색을 조금 넣어 근데 아빤 왜 그랬어 근데 엄만 왜 그랬어 난 둘의 어릴 적을 뭉쳐서 검은색을 넣고 붉은색을 조금 넣어 v2 고마워 날 믿는진 모르겠지만 반대는 안 하잖아 2년이 돼가는데 한 곡도 들려준 적 없지 KIFF CLAN 내 두 번째 가족 이름이야 얘넨 내가 꼭 잘 될 거라고 말해줘 고마워 진짜로 힘들었는데 마른 논에 물 대기 밑빠진 독에 무식히 물들이 붓는 새끼 몇 년이 걸려도 절대로 관둘 일은 없어 좆같아도 더 쳐울꺼고 열등감을 모아 버틸거야 십새끼들아 난 보란 듯이 상단에다 박어 아빠 나 술 먹고 이거 안되면 뒤진다고 한거 진심이였고 여태까지 바뀐 적이 없어 확고히 굳어진 내 신념이 만들거래 돈방석 난 뜰 꺼야 이 지하 방과 탁한 밑바닥 자해도 그만하고 싶고 더 우는 것도 싫거든 난 무서워 여기가 너무도 빛 드는 곳에 가서 편히 쉬며 산들바람이나 맞고 싶어 HOOK 아빠도 자해했었어 엄마도 자살시도를 했어 난 둘의 어릴 적을 뭉쳐서 검은색을 넣고 붉은색을 조금 넣어 근데 아빤 왜 그랬어 근데 엄만 왜 그랬어 난 둘의 어릴 적을 뭉쳐서 검은색을 넣고 붉은색을 조금 넣어

nothing at of , which is


8. 1. 늪 (Remastered)

1. 늪 (Remastered)

난 이 늪에 있어 난 이 늪에 있어
모두가 날 내려다보는 이 늪에 있어
넌 내 옆에 있어주기를 바랬던 마음
 아직 선명히 남아있어 등돌리던 날 나 혼자 늪에 있어 
혼자 늪에 있어 
저 새끼들은 날 비웃고 하늘 날고 있어 
난 알고 있어 애초에 알고 있었어 흐려져 가는 시야를 탓하고 있어
 난 이 늪에 있어 난 이 늪에 있어 
아주 더럽고도 추잡한 이 늪에 있어 냄새도 못 맡을 정도로 떨어져 멀리 보이지도 않니 손에 미세한 떨림 넌 변해있어 많이 변해있어 
나란 그늘을 치우니 안색이 밝아졌어
 화를 못이긴 나는 너의 미소에 졌어 
간만에 밝은 널 보니 맘이 편해졌어 그래 난 바닥 밑에 바닥이라는 말이 맞아
쓰레기 새끼란 니 말에 반박을 못했잖어 나름 
열심히 산다고 살았는데 니나 남눈에 안 뵈면 대체 뭔 소용이냐 Damm 나는 왜 인과에 목을 메어 달라질게 없는 걸 알아도 끊을 놓지 못해
 그 밤이 유난히 그리워지는 밤이지
이제 기피를 하게 돼 더욱 반감을 갖게 돼 다 팰래 내 눈앞에 거슬리는 건
늘 좆대로 무식히 살아왔지만 옳았어
 칼빵은 뒤에서 꽂히기 마련
재촉하지 마렴 내 성공을 바라는 척도 하지 마렴 다 역겹지 너무도 엿같지 내가 잘 될 기미 보이니 달라진 
주변 사람 하나 둘 볼 때마다 숨이 막혀
내 인복이 이정도였구나 하고 느껴 i don’t care i don’t care really i don’t care
이런 말해도 결국에 나는 겁쟁일 수도 있어  
너무도 겁나지 누구를 보는 게
 아무리 좋아도 일단 의심부터 하게 되네 하나도 안 괜찮아 사실 
엄마가 모르길 바래 내 현실 
날 업신 여긴 놈들 전부다 죽여
 눈물이 다이야가 되는 날까지 Keep it fuckin flexing

nothing at of , which is


9. 3. Ouu Ouu Ouu

3. Ouu Ouu Ouu

V1) 고작 이 정도라서 미안해 잘하지 못해서 또 미안해 잘난 놈이아니라 미안해 돈을 벌지 못해서 미안해 스피커도 없이 고장난 마이크와 헤드셋 봤지 그래도 타령 안하고 죽어라고 하는데 걘 왜 내 좌절을 바라는지 HOOK) Ouu ouu ouu 엄지를 내리고 그들은 내게 Ouu ouu ouu 내 목소리가 듣기 싫었는지 Ouu ouu ouu 엄지를 내리고 그들은 내게 ouu ouu ouu ,, ouu ouu ouu V2) I dont wanna flex I dont wanna flex you bitch You want a Christmas mood But i want bad vibe like a x You dont need to groove on ma track but plz dont hate ma mood Ay plz dont chat about ma lyrics Its just what i feel HOOK) Ouu ouu ouu 엄지를 내리고 그들은 내게 Ouu ouu ouu 내 목소리가 듣기 싫었는지 Ouu ouu ouu 엄지를 내리고 그들은 내게 ouu ouu ouu ,, ouu ouu ouu V3) 나도 불러주고만 싶어 밝은 노래를 쓰고 싶어 널 행복하게만 해주고 싶은데 방법을 잘 모르겠어 어제의 난 많이 어렸고 나는 아직도 어려 난 아직도 어려 어려워 이건 너무나도 내 감정은 파동을 싣고 너에게 가는중이야 기다려줘 babe 억지로 달래주지 않아도 돼 넌 변하지 마 나만 변하면 돼 니 곁에 어울리는 사람이 될게 HOOK) O uu ouu ouu 엄지를 내리고 그들은 내게 Ouu ouu ouu 내 목소리가 듣기 싫었는지 Ouu ouu ouu 엄지를 내리고 그들은 내게 ouu ouu ouu ,, ouu ouu ouu

nothing at of , which is


10. 9. 패륜아

9. 패륜아

V1) 엄마 아들은 패륜아가 맞아 엄마 아들은 패륜아가 맞아 매일 취해 냄새를 풍기며 늦었으니까 원인이 오로지 나인 눈물을 보았으니까 엄마도 여자지 아빠가 매일 하는 말이야 지켜주고 싶어 난 키만 컸지 아직 작아 나는 내세울게 없지 옆방에 누나는 서울대 아들내미 래퍼는 무슨 돈도 못 번다는데 엄마 앞에서 면도기를 들고나가 피를 흘리면서 들어온 건 정말 미안해 이건 비밀인데 가족사진 속에 날 가리고 웃은 적이 있어 정말 미안해 나 빼고 셋은 좋은 사람이니까 보기 좋았어 나는 아무것도 아냐 아들은 보잘것없지만 진짜로 열심히 하고 있어 엄만 노는 줄 알지만 나도 죽어라 하고 있어 HOOK) 왜냐면 싫거든 난 엄마가 비위 맞추는 게 싫거든 난 17살 때부터 11개월 알바하며 진상들의 비위 맞춰 주곤 했었지만 엄마가 겪게 해서 맘이 이상하기만 해 충돌이 잦고 언성을 높여 미안하기만 해 이 곡을 낸 후에도 달라질게 없을 나라서 아직 철이 안 들고 이해하지 못해서 미안해 bridg) 내가 돈을 벌지 못해 미안해 등골 빨아가며 랩만 해서 미안해 좀만 기다려줘 3년이면 돼 엄만 편의점 그만두고서 편히 쉬면 돼 V2) 진짜 쉬게 해줄게 아빠랑 손잡고서 엄마 좋아하는 시골 가서 살게 해줄게 늦게까지 술 마시던 나를 걱정하며 잠 못 이뤘던 밤들을 전부 청산해 낼 수 있게 그대 가슴에 박힌 못 흉터는 남겠지만 조금이라도 덜 아프게 깨끗이 빼낼게 HOOK) 너무도 싫거든 난 엄마가 비위 맞추는 게 싫거든 난 17살 때부터 11개월 알바하며 진상들의 비위 맞춰 주곤 했었지만 엄마가 겪게 해서 맘이 이상하기만 해 충돌이 잦고 언성을 높여 미안하기만 해 이 곡을 낸 후에도 달라질게 없을 나라서 아직 철이 안 들고 이해하지 못해서 미안해 bridg2) 예뻤던 여자는 커서 한 집안의 엄마가 되고 작기만 했던 아이는 아빠의 키에 거의 비슷해지고 강한줄만 알았던 엄마의 눈물은 흘러버리고 젊을줄만 알았던 아빠의 머리는 하얘져가고 HOOK) 너무도 싫거든 난 엄마가 비위 맞추는 게 싫거든 난 17살 때부터 11개월 알바하며 진상들의 비위 맞춰 주곤 했었지만 엄마가 겪게 해서 맘이 이상하기만 해 충돌이 잦고 언성을 높여 미안하기만 해 이 곡을 낸 후에도 달라질게 없을 나라서 아직 철이 안 들고 이해하지 못해서 미안해

nothing at of , which is


11. STACKIN HATER(feat.forest)

STACKIN HATER(feat.forest)

feat @uknowme_forest mix master @mufuckerwhoami HOOK) VINXEN Stackin hater like a 저녁드라마 악역배우 Fuck it 좀 더 모아서 돈으로 환산쳐 이 느낌 적인 느낌 feel it ya ya ya ya ya 모르면 입 닫어 ya ya ya ya v1) VINXEN 2년간 바닥 굴러왔던 내가 바로 카피캣으로 낙인 찍혀버리고 what aya aya aya aya 믹스테잎 들어본 적도없지 난 즐기듯 일부로 더 꼬아 발음 날 따라와 야 타고와 따릉이 벌든 좆되든 난 난 나는 애초에없던 plan b 될놈될이잖아 인마 이륙전에 비행기 날 까내려줘 새꺄 더 stackin money with hater 벌자고 돈이나 배아파 뒤져라 Fuck!! HOOK) VINXEN Stackin hater like a 저녁드라마 악역배우 Fuck it 좀 더 모아서 돈으로 환산쳐 이 느낌 적인 느낌 feel it ya ya ya ya ya 모르면 입 닫어 ya ya ya ya v2) @uknowme_forest Stackin haters again 판 뒤집어보니 새끼들 전부 다 내 판돈 눈치 빠른 힙찔이들 코 묻은 돈 깡그리 모아 내 모금함에 다 넣어 yuh fuckus ya hated hated me 딱 2년 지나니 u betin betin me 많이 걸어둬라 몇배씩 땡길 일 아마도 너흰 없을테니 let me be um 절대적인 래퍼 난 질려버렸네 랩도 이젠 연기까지 했어 돈도 인맥도 없는 찬하가 어디까지겠어 라고 말했던 씹새끼들 내 역사 정주행해 나 여기까지 했어 bang HOOK) VINXEN Stackin hater like a 저녁드라마 악역배우 Fuck it 좀 더 모아서 돈으로 환산쳐 이 느낌 적인 느낌 feel it ya ya ya ya ya 모르면 입 닫어 ya ya ya ya

nothing at of , which is


12. 2. 제련

2. 제련

HOOK) 매일 갈고닦은 것들은 수련보다는 제련 이라고 하는 게 맞겠지 모르겠어 세련된 게 예쁜 건지 원석이 더 빛나는지 아님 내 짓걸임이 저까지 들리긴 하는지 메아리가 칠뿐 메아리가 칠뿐 이 파장은 나를 더 초라하게 포장할 뿐 V1) 그 당돌했던 아이도 방구석에 처박혀 밖에 빛이 무서워졌는지 사람이 두려운지 묻는 건 예의가 아니니 내 배경지식을 잣대로 널 판단한다면 넌 상처 입겠지 나도 그랬으니까 말야 이젠 눈 감아 불필요한 것들에 니 시력을 낭비 말아 아주 단것만 담아서 작은 가방만 챙겨 불빛이 싫다니 더 어두운 동굴로 달려 일단 태우자 저 달력 이건 널 위한 단련 저 시간에 쫓기다 보면 잃어 모든것들 버리는 게 득이 될 수 있고 복이 오게 되는 법 이게 내가 살아온 짧은 삶에 깨달은 것 쟤들은 너가 무식하다고 비웃겠지만 어깨 감싸주며 순수하다 감싸줄게 난 밖은 볼 필요도 없어 변하는 게 없는 낮 암순응이 익숙해질 때쯤에 더 좋은 밤 HOOK) 매일 갈고닦은 것들은 수련보다는 제련 이라고 하는 게 맞겠지 모르겠어 세련된 게 예쁜 건지 원석이 더 빛나는지 아님 내 짓걸임이 저까지 들리긴 하는지 메아리가 칠뿐 메아리가 칠뿐 이 파장은 나를 더 초라하게 포장할 뿐 V2) 주변에 반응은 무관심 그래 나도 알지 근데 저 돌뿌리에 걸려 넘어지기엔 넌 아깝지 좆같은 갑질 떠들어대는게 혁신 근데 난 못 봤어 씨부려대기만 하는 병신 겁도 안 나지 피 묻은 손에 들은 마이크 이건 니 무력에 대항하는 내 랩이란 바이블 이 외침이 누군가에겐 소음이 되어도 최소 몇 사람에게는 밤에 안정이 되어줘 내가 그들에게 받은 걸 그들에게 주는 것 난 원석이고 가공 중이야 완성품 바라는 넌 가서 빛나는 예쁜 저 보석들만 봐 난 모났고 거친 원석이니까 보석들만 봐 일절에 작은 아인 커서 빈첸이 되었고 아직 클 놈이라 피 터져라 외치는 중 메아리에서 그치지 않길 내 목소리가 닿길 갈피 못 잡는 이에게 이정표가 되길 HOOK) 매일 갈고닦은 것들은 수련보다는 제련 이라고 하는 게 맞겠지 모르겠어 세련된 게 예쁜 건지 원석이 더 빛나는지 아님 내 짓걸임이 저까지 들리긴 하는지 메아리가 칠뿐 메아리가 칠뿐 이 파장은 나를 더 초라하게 포장할 뿐

nothing at of , which is


13. CAFE23 (feat. H△ON , FREE MORICK )

CAFE23 (feat. H△ON , FREE MORICK )

MIX , DIRECT , HOOK - VINXEN V1 - @user-215408516 V2 - @nerdenius HOOK ) VINXEN my iPhone ringing 지금 어디 ? CAFE 23 tekken 조지러 CAFE 23 스케줄 마치고 카니발타고 CAFE 23 콜라 병나발을 불어 at the CAFE 23 V1) HAON 담해난 twenty but I ain’t trippin’ Chopping that 비트와 차트를 swervin 그리고 텅빈 나에겐 멋진 것들을 줘야지 난지금 여기 cafe23 즐거운 내앞엔 조이스틱 녹차프라푸치노 위엔 흰 달달한 휘핑크림 dream 이 떡하니 눈앞에 comming 동시에 두발은 구르지 ballin’ alisa 머리엔 budda 의 머리 날개가 보일땐 조심 정강이 적당히 하고 넘기지 you can’t be my rival 너도 느끼지 눈 똑바고 뜨고 막아봐 툭툭툭 벌써 넌 반피 maxone 요시미츠 아무리 해봐야 상대가 안되고 vinxen의 카타리나 첨에는 졌지만 이제는 밥이고 밤이고 낮이고 가고파 보내줘 23으로 할일은 다하고 지켜봐줘 지금 이상으로 그려낼것들은 솔직히 나조차가늠안돼 언제나 그랬듯 운명이 이끄는대까지 갈게 난 okay 콜라 병나발 부는 병재 신나서 한판 더하재 다음 스케줄 뭐였더라 모르겠고 드루와 lets get it get it get it HOOK ) VINXEN my iPhone ringing 지금 어디 ? CAFE 23 tekken 조지러 CAFE 23 스케줄 마치고 카니발타고 CAFE 23 콜라 병나발을 불어 at the CAFE 23 V2) FREE MORICK 난 내년에 23 ya 황제 번홀달지 ya 그때는 카페인 더 부어 술은 더많이 더 부어 지갑 열어 그래그래 카페인 drink drink drink 스틱 잡고 tekeen tak tak tak tak tak tak Ya where you im in 23 ya Ya brand new ya champions waiting you U Ya brand new ya coffes waiting you We just play tekeen 구경하거나 하면 돼 yaya 커피던술이던 마시고 픽한뒤 때리면 돼 여긴 마시던 말던 스틱으로 평등해 때리면돼 정강이 조심해 맞으면 아프니 하단을 조심해 yeah 여긴 아무나 때리던 말던 마시나 암거나 고르면 돼 Yaeh 암거나 고르면돼 HOOK ) VINXEN my iPhone ringing 지금 어디 ? CAFE 23 tekken 조지러 CAFE 23 스케줄 마치고 카니발타고 CAFE 23 콜라 병나발을 불어 at the CAFE 23

nothing at of , which is


14. 6. 탓

6. 탓

V1) 위로 혹은 악연으로 포장해낸 것들이 내 탓이라고 말해줘 제발 피해망상 조울증 다 낫기는 지랄 방에서 팔긋는 날 위해 약 값을 줘봐 제발 십팔새끼 담배값이 식비보다 더나와 친구를 잘못 만났다 생각하진 않아 가끔은 그립네 옥상 아니면 밤에 놀이터 근데 딱히 인천에 걔네가 보고 싶진 않아 내가 돈을 못 버는 탓 우리 엄마가 고생하는 건 알바가 귀찮아서 엄마의 가게에 가는 빈도를 줄였던 건 랩도 못하는 새끼들이 100단위를 버는 게 너무 배알이 꼴리고 억울해서 확실히 압살하고자 아빠 손 벌려 잡은 지하방에서 손꼽아 기다리고 있어 난 기대치를 두 배로 올려 그래야 상실감이 거대해지니까 그래야 사람이 더 초라해지니까 그래야 내가 정말 간절해지니까 아니 얼마나 더 간절해야 합니까 기도 헌금은 누굴 위한 겁니까 성당에 가라는 할부지말을 웃어넘기고 대충 끄덕거린 나는 불효자 되는 겁니까? HOOK) 모르겠네 사람들이 미워 보인 탓 몰라 내가 병나발을 불어버린 탓 몰라 내가 병신이고 돈이 없는 탓 몰라 내가 여러 기회들을 날린 탓 V2) 한국 애들 종특 평가, 유행, 아니면 지 주관밖에 일이라면 씹고 보는 탓 그런 놈이 되기 싫어 괜히 맞는 말을 했다가 이상한 놈으로 낙인이 찍힌 탓 니가 병신으로 칭한 애도 너를 병신이라 해 어디를 봐도 모순들만 넘쳐나지 그래 경찰새낀 난독증이었는데 아빠는 되려 날 울렸어 그래 내 탓이지그래 행복은 개뿔 불운도 내 탓이니 벌고서 웃자 그전 까지는 척에서 그치니 슬퍼지잖어 내 상황이 싹 다 그저 주변에 대입해 그런진 몰라도 볼수록 좆같이 느껴져서 내가 날 가둬둔 상황이 위안이 돼 아직 말해줄게 많아서 HOOK) 모르겠네 사람들이 미워 보인 탓 몰라 내가 병나발을 불어버린 탓 몰라 내가 병신이고 돈이 없는 탓 몰라 내가 여러 기회들을 날린 탓

nothing at of , which is


15. 5. 다시(Prod.Os Noma)

5. 다시(Prod.Os Noma)

나도 늬들처럼 편하게만 살아보고 싶어 인생 그렇게 사는 법을 난 물어보고 싶어 전에 알던 형 동생 전부 다 병신으로 보이는 내 머릿속을 분해하고 싶어 부자동네 오른팔엔 피를 흘리며 목에는 좆같은 목걸이 걸고 있는 나를 그런 시선으로 바라보는 사장들은 모르겠지 나도 댁들을 똑같은 눈으로 보고 있다고 ay 피해망상 100% 판정받았던 환자는 외치지 fuck bro ay 사람 가리는 법을 공부해 남을 건 없겠군 주변에 전례에 없던 미친 새끼가 내 꿈이니 게으름뱅이들은 알아서 주둥아리 닫길 건배를 칠 건 내 형제들이지 넌 아니니까 알아서 주둥아리 닫길 반복이 되지 악순환은 돌아 다시 반복이 되지 악순환은 돌아 다시 나의 머릿속을 침범하는 소음들은 다시 나를 예민하게 하고 대가리는 돌아 다시 다시 시작해보자 우리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보자 우리 처음부터 좆까새꺄 난 이미 닫은지 오래야 이제 와서 잡지 말아 다시는 무슨 다시야 나는 가식으로 사람을 대하는 게 익숙해졌어 사람에게 많이 대여 본 것 같다네 야 그럼 가던 길가 지나가던 나더러 뭐 어쩌라고 뜯어먹을 것도 없어 지갑도 다 비어서 배고픔은 익숙해졌고 다시 돌아왔지 지하방에 컵라면은 익숙해졌고 아빠 등골 빠는건 여전해 혼자 우는건 익숙해졌고 자해하는 것도 난 여전해 솔직히 못 견디겠어 맨정신에는 말이야 이게 매일 취해있는거에 명분이 되었잖아 fuck
 AYA 빌어먹을 시간이 약이라니 그런 개소리 내 앞에서 씨부리지말어 지날수록 괴로워져 약의 부작용인가봐 똑바로 눈 보고 다시 말해봐 니말이 맞나 난 인생이 삐딱해서 첨에 말했듯이 전부 병신으로 보이니 설교할 생각 말어 니 철학은 내가 보기엔 덜 배운 지식인 성인인 척해봐야 나이만 많지 나보다 야 다시다시다시다시다시 돌아가 보자고 가식 떨지 말고 다시 야 다시다시다시다시다시 대화가 어긋났어 취하기전으로 또다시 야 다시다시다시다시다시 내가 눈물을 보인 것도 싫으니 다시다시 어디까지 돌아가야 이걸 웃어넘길까 난 모르겠어 그냥 담에 다시 보자

nothing at of , which is


16. 7. 조항

7. 조항

복잡한 감정과 사람의 사이 난 깊이 빠지기가 싫어 겉돌아 매일마다 바뀌는 가치관 정착할 필요가 있지 근데 내 머리 안엔 생각이 많아 한곡 한마디로 추리기가 겁이 나서 그대로 도망갔어 변하지 않겠다 다짐했던 것들은 어디 있어 난 비린내 좀 씻어낸 후 또다시 여기 있어 내 꿈은 거대해서 습한 이 지하방에 있어 난 내 조항들을 써 내려가는 중야 Fuck 상처받고 나서 기어서라도 움직이는 법 배웠어 고독안에 쾌락을 찾아내는 법 이 한 평짜리 방이 선 생이고 난 법 난 있는척하기 싫고 잘 사는 사람 보고 복통 호소하고 나서 초록병을 다시 복용 내 가사들은 엄마의 손에 쓰레기통으로 그 가사들이 미웠을 거야 엄마는 속으로 난 행복하고 싶지만 또 불행을 노래해 언제부터였을까 불운의 사고를 바란 게 티는 내지 않을 것 혼자 다짊어질 것 무식히 살아온 날들이 내게 만들어준 법 열등감을 창출해주는 내 아이폰 속 래퍼들을 미워하지 말고 올라가서 죽일 것 난 한국을 바꾸고 싶어 아마 내 야망에 비웃음만 쳐대는 사람들이 더 많겠지만 IDGF 내 그릇에 크기는 거대해 대체 왜 부딪혀보기도 전에 그리 겁 내 내 조항들을 따라서 정상에서 건배 모르겠다 씨발 그냥 해보자고 남자답게 좆같은 법보다 우상들의 곡이 날 바꿔 뒷굴 파두고선 흐지부지하는 너도 바꿔 좀 폼 나게 살자 비록 지금은 뭐 없지만 내 목소리가 얼마가 될진 나도 몰라 .. 이유도 없이 길거리서 자주 울었지 기복이 심해 항상 지금은 좀 나아졌지만 고맙지 내가 요즘 팔을 긋지 않아서 행복하단 니 말을 듣고 또 울었었던 나야 난 약하지만 강해져야 해 money power 좋지 나도 누려보고 빚 갚아야 해 받은 건 두 배로 갚자 그게 뭐가 됐던

nothing at of , which is


17. 4. UDC Wave(prod.OS Noma)

4. UDC Wave(prod.OS Noma)

V1) 배 아프다 그래 씨발 복통 호소하지 매일 빈병들이 날 더 마음 아프게 하지 뭐 계획은 뭐 깨지기 전에야 낭만적이고 막상 비관적으로 비춰지면 핑계거리먼저 찾어 mf 랩 못하는 래퍼들의 랩 이제 익숙해졌나봐 그다지 빡치지도 않어 내 고막에 데미지입히지 그대로 때려박어 비키니 줄 테니 똥꼬쇼나 해라 mf 몇 개월 전 내 행실에 대해 훈수를 두고서 이제 그 짓을 카피하는 형들 사랑해요 모두의마이크 1세대 꼰대 좆까시고요 멘토링 강의 열심히 다니시길 바랄게요 mf HOOK) 이 새낀 또 골 때려 … 내 싸가지 내가 왜 지켜 예의 좆까라 umm bad vibe forever V2) 사랑 없는 사랑 노래 팔아가 난 열등감을 원동력으로 환전해 살아가 내 귀에 못 미치는 내 랩이 어지간히 좆같아 니 새낀 부럽다 그 실력에 걱정이 없잖아 말했잖아 내 프리스타일 보다 못한 곡으로 자위질해가며 취해있는 병신들 전부 다 fucked up 니 귀가 그 정도니 나에게 카피캣 소리 좆까라 그래 고삐리 갱스터들 꼴이 ㅋㅋㅋ… HOOK) 내 싸가지 내가 왜 지켜 예의 좆까라 umm bad vibe forever Outro) 씨발 구린 음악들 좀 꺼 싹 다 끊어버리고 편하게 살고만 싶어 자주 관둘까 해 음악 말고 삶 싹 다 시비거는 것만 같은 시선과 불만 있으면 말해 제발 피해의식 지랄 미안해 근데 나 죄진 기분이지 왜 잘못도 없는데 피해자는 난데 씨발 가해자가 부러워 머리에 과부하온 채로 울먹이다 잠들어

nothing at of , which is


18. Fucked up (Demo)

Fucked up (Demo)

AYA 저 새끼는 뭐가 자랑이라고 저런 거나 가사 거리로 적어대는지 심야형 말대로 음악은 삶의 좆만한 일부지만 난 내 삶을 적었지 니 바램대로 하루빨리 뒤지려고 어제도 그 다리 위에서 고민을 했지 죽지도 못하는 쫄보 그게 나다 어쩔래 병신 EP 작업 녹음 몇 빼고 거의 다 끝났어 뮤비 촬영 오늘 밤에 radio 난 오가면서 다음 정규 구상만을 했어 허구한 날 작업 미루고서 게임이나 처하는 병신들아 방송 후에 누가 살아남아 아니 쓰인 거품 마저 없으니까 메이저 래퍼든 어디든 거의 다 die 분별력을 키워 웃기지 봤던데로 왔는데도 아파하는 거로 봐서 원근법은 존나게 웃긴거여 작년에 외쳤잖아 KIFF CLAN 떡상 그래 wtf 그때 술자리 비웃던 새끼들 어디 갔어 뒷담화 wtf (내가 술자리갔다는거아님 ㅋ 형들 술자리에서 뒷담화 나왔다는거 형들한테 전해들은거임 ㅋ) 한국 애들 종특 평가 유행 아님 주관밖에 일이라면 씹고 보는 탓 알면서도 열불 내며 방안에 날 가둬놓고 제련 중이지 모두 내가 부족한 탓 엄마 아들 괜찮으니 전화하지 말아 안 좋은 거 봐도 절대 내 걱정은 하지 말아 알아서 견딜라니까 어깨도 토닥이지 말아 며칠 사이 하나 더 배웠어 사람 무섭고 믿으면 안 되는 거 전부 호의인 척하는데 이유없는 호의 절대 없다는 거 나란 사람 싫어해도 돈, 혹은 득 땜에 앵긴다는 거 난 방송 나와 좋아하는 거지 정신병자 새끼 좋아할 사람이 어딨어 어차피 혼자였으니 끝도 혼자일꺼야 넘나리 당연한 거 악바리 깡으로 버텨 다 가식이니 가면 벗으면 좆 되는거 병재야 병원이나 가서 약이나 받어 징징대지 좀 말고 근데 30분 대기하고 불러서는 부모 데려오래 씨발 인간아 다 fucked up -------------------------------- 싸클 total 천만 play 감사합니다

nothing at of , which is


19. 불운의 사고

불운의 사고

배우기보단 느끼고만 싶어 
삶이든 음악이든 올라갈수록
어째 더 더러운 것만 같아 여기도 톱니바퀴 굴리듯 맞춰 살다가도
바꾸려 삐끗하다 아래 깔려 죽는 거지 뭐 니가 지나가던 행인이던 트럭기사든 원망 안 할 테니 빠르게 날 찌르고 더 쳐줘 10층 창문 몸 반 빼고 못 뒤진 게 한이라 아님 양화대교 한강 쳐다만 봤던 게 한이라서 이 한심한 날 위해 불운의 사고를 선사해줄 천사는 어디쯤인지 우리 불쌍한 엄마를 편하게 해줄 천사는 아들이 아닌 꼭 다른 누군가가 되겠지 며칠 전에 크게 한 줄 방금 아홉 줄을 긋고 행복하긴 글렀어 난 평생 이래야만 해 지하방 오는 길 울음 참 잘 참았어 약한 모습 절대 보여줘선 안돼 이 한심한 날 위해 불운의 사고를 선사해줄 천사는 어디쯤인지 우리 불쌍한 엄마를 편하게 해줄 천사는 아들이 아닌 꼭 다른 누군가가 되겠지 내가 배부른 소리 하는 거 같냐 씨발 대체 넌 왜 아직도 이래 난 그때가 좋았어 그냥 돌아보니 그래 그리고 돌릴 자신 없어 나 돌릴 자신 없어 나 삶의 낙이 상품이 돼서 자신이 없어 난 내 시간과의 노력을 복제라고 하더라 나 이제 뭣도 하기 싫어 그냥 다 놔버릴라고 이 한심한 날 위해 불운의 사고를 선사해줄 천사는 어디쯤인지 우리 불쌍한 엄마를 편하게 해줄 천사는 아들이 아닌 꼭 다른 누군가가 되겠지 버티며 살 이유가 흐려진 시점에 lyric , art - @kiff_vinxen beat - SZA Type Beat 2018 - "SHY" prod - RRAREBEAR

nothing at of , which is